자료가 많아, 검색 시간이 조금 걸립니다.
검색 후 잠시만 기다려주세요.

수학자 아르키메데스 Report

수학자 아르키메데스.hwp파일문서 (DownLoad).zip

수학자 아르키메데스

아르키메데스의 생애와 업적 버릇 죽음에 대해 조사한 자료입니다. 수학자한명의업적아르키메데스

1. 아르키메데스의 생애(B.C. 287-212)
2. 아르키메데스의 업적
3. 아르키메데스의 버릇
4. 아르키메데스의 죽음
5. 아르키메데스에 대한 과제 후 나의 소감 및 교훈
3. 아르키메데스의 버릇
아르키메데스는 재미있는 버릇을 갖고 있었다. 당시는 판판한 판자 위에 모래를 얇게 뿌리고, 그 위에다 도면을 그리면서 기하를 연구하고 있었다. 즉 이것이 당시의 흑판이었던 셈이다. 아르키메데스는 이와 비슷한 것만 있으면 무엇이든지 닥치는 대로 이용했다. 이를 테면 판판한 판자 위에 먼지가 쌓여 있으면 이 먼지를 털어내는 대신, 그 먼지 위에 그림을 그려서 기하학의 연구를 시작했다. 또 불탄 자리에서는 그 재를 판판하게 고루어 놓고, 그 위에 그림을 그리면서 연구했다. 또 당시에도 목욕탕에서 나온 후 온몸에 올리브기름을 바르는 습관이 있었는데 그럴 때도 아르키메데스는 자신의 피부 위에 손가락으로 그림을 그리면서 기하학을 연구하는 버릇이 있었다.

4. 아르키메데스의 죽음
지중해의 패권을 둘러싼 3차에 걸친 로마와 카르타고의 전쟁 중 제2차 포에니전쟁(BC 218∼BC 201) 때 시라쿠사는 카르타고의 편을 들어 로마군의 공격을 정면으로 받게 되었다. 이 때, 아르키메데스는 이미 70세를 넘은 고령이었지만, 이 위기를 구하기 위하여 각종 투석기·기중기 등 지렛대를 응용한 신형무기를 고안하여 로마의 대군을 크게 괴롭혔다. 적군인 로마의 장군 마르켈루스조차도 그가 만든 무기에 감탄하여 아르키메데스를 ‘100개의 눈을 가진 거인 브리아레오스(Briareos)’라고 불렀다.

자료출처 : http://www.ALLReport.co.kr/search/Detail.asp?xid=a&kid=b&pk=16174566&sid=tjr6155&key=

[문서정보]

문서분량 : 9 Page
파일종류 : HWP 파일
자료제목 : 수학자 아르키메데스
파일이름 : 수학자 아르키메데스.hwp
키워드 : 수학자,아르키메데스
자료No(pk) : 16174566

Add a Comment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