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가 많아, 검색 시간이 조금 걸립니다.
검색 후 잠시만 기다려주세요.

장애인의 인권 현황과 실태 및 장애인운동 다운받기

장애인의 인권 현황과 실태 및 장애인운동.hwp문서자료 (파일첨부).zip

장애인의 인권 현황과 실태 및 장애인운동

장애인의 인권 현황과 실태 및 장애인운동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장애인의 인권
1. 인권이란
인권은 인간에게 기본적이고 필수적인 권리이다
인권(人權)이란 한자 그대로 사람의 권리이다.
인권이란 인간이라는 단 한가지 이유만으로 당연히 갖는 권리이다.
흔히 인권을 천부인권(天賦人權)이라 말하는데 이는 하늘이 태어날 때부터 인간에게 부여해준 권리라는 뜻이다. 헌법에는 이러한 권리를 보장한다고 되어있는데 대부분의 사람들은 나한테 인권이 무슨 의미가 있는지 잘 모르고 산다.
인간은 그냥 사는 것이 아니라 잘 살아야 한다. 잘 산다는 것은 인간이 인간답게 산다는 것을 말한다. 인간이 인간답게 살기 위해서는 인간의 존엄성을 유지할 수 있는 삶의 조건을 충족시켜야 하는데, 이 존엄성을 유지하는데 필요한 것이 바로 인권이다. 인권을 보장받지 못할 때 인간은 그 자신의 존엄성을 유지할 수 없다. 따라서 인권은 있어도 그만, 없어도 그만인 것이 아니라 인간답게 살기 위해 꼭 필요한 필수적인 권리이다.
즉, 인권은 국가나 법등 외부로부터 주어지는 것이 아니라 인간이기 때문에 당연히 인정되는 기본적인 권리이며, 인간다운 삶을 영위하기 위해 반드시 필요한 필수적인 권리이다.
인권은 보편적인 권리이다
누구나 자신의 존엄성을 유지하기 위해 보장받아야 할 것이 인권이기 때문에 인권은 어떠한 상황에서도 누구에게나 차별없이 평등하게 보장되어야 한다. 모든 특권에 대한 도전으로부터 성장해온 인권은 인종, 성, 종교, 장애, 사회적출신, 정치적의견 또는 사상, 재산등에 따른 어떠한 차별도 없이 누구나 보편적으로 향유해야 할 권리인 것이다.
인권은 국가권력의 정당성을 판단하는 기준이다
근대이후 국가는 인권을 보장해야 할 1차적 의무를 부여받아 왔다. 국가의 권력은 국민으로부터 나온다는 ‘국민주권’의 원리에 기반한 근대적 정치체제는 국가의 존재이유이자 목적으로서 국민의 인권을 보장해야할 책임을 국가에 두고 있다. 그리고 국민은 국가에 대해 인권의 보장을 요구할 당연한 권리를 갖고 있으며, 이러한 국민의 인권을 억압하는 국가권력은 더 이상 정당성을 획득할 수 없다. 따라서 인권은 국가권력의 정당성을 판단하는 기준이 됨과 동시에 국가권력의 자위적 남용을 견제하고 권력행사의 한계를 규정짓는 중요한 잣대가 된다.
인권은 민중들의 것이며 상대적인 개념이다.
인권은 보편적으로 모든인간에게 동등하게 부여된 권리이지만 그것은 주장하는사람들은 인권을 침해받는 사람들이다. 노동자의 권리, 여성의 권리, 어린이의 권리, 외국인노동자의 권리, 동성애자의 권리, 장애인의 권리, 전세권자의 권리등 주로 사회적 지위가 낮고, 힘이 없고, 돈이없는 사람들이 권리를 주장한다. 반대로 사장의 권리, 남성의 권리, 어른의 권리, 비장애인의 권리등은 말하지 않는다. 오히려 이들에게는 제제를 가한다.
인권의 개념과 범주는 폐쇄적인것이 아니라 시대적, 사회적 조건속에서 규정되는 것이며 인권을 확장하고 새로운 인권개념을 창조해나가는 인권운동의 역사속에서 새롭게 늘 변화되고 풍부해 지는 역동적인 것이다,
즉 인권의 개념, 인권의 주체, 인권의 내용과 범주는 늘 지배세력과 피지배세력간의 긴장관계 속에서 변화되어 왔으며, 인간의 존엄성과 자유와 평등을 진정으로 구현해 나가려는 노력속에서 새롭게 정의되고 확정되어온 것이다.
인권의 상호의존성과 연대성
인권의 주체인 인간은 추상적인 개인으로서 독자적으로 존재하는 것이 아니라 일정한 사회적 관계와 공동체적 삶의 공간 속에서 살아가는 구체적인 개인이다. 따라서 나의 인권과 타자의 인권, 나의 인권과 공동체의 인권, 한 공동체의 인권과 다른 공동체의 인권은 상호 의존 하는 것이다. 한사람의 인권이 보장되지 않는 것은 전체 공동체의 인권이 보장되지 않는 것과 마찬가지다. 다른 사람이나 동동체의 희생을 대가로 추구되는 인권은 진정함 의미에서 인권이라고 볼 수 없다. 그러므로 다른 사람이나 공동체의 인권이 침해당하는 현실을 묵인하거나 이에 동조할 때 결국 나의 인권까지도 침해되는 결과를 낳게 된다.
인권의 상호의존적 성격에 따라 특정한 개인이나 공동체의 인권은 다른 사람이나 공동체의 인권을 보장하는데 필요한 만큼 일정한 제한을 받을 수 밖에 없다. 여기서부터 권리와 필연적 관계를 맺고 있는 의무의 개념이 생겨나는 것이다.
인권에서 말하는 의무란 국가가 국민을 강제하는 의무가 아니라, 다른 사람의 인권이 침해되는 현실을 외면하지 않고 ‘연대` 하여 모두의 인권이 존중될 수 있는 질서와 사회적 부의 재분배를 위해 노력하는 것을 의미한다.
인권의 역사
인권은 과거 시대에는 인간에게 부여되지 않았다. 아니 있었지만 인간이 인권을 찾지 못했다. 그 시대에게 가진자들에게만 부여된 인권이지 인간이면 누구나 가지는 권리가 아니었던 것이다.
고대노예사회에서 봉건사회로 다시 자본주의 사회로의 역사의 발달은 과학과 문명의 발달과 함께 인간의 권리를 찾기 위한 고단한 투쟁의 역사였던 것이다.
17,18세기에 이르러서야 자연법사상, 천부인권사상, 그리고 신분적인 영예와는 독립하여 존재하는 인간의 존엄성에 대한 관념등이 싹트기 시작하였고, 인간의 권리라는 개념이 명백하게 주장되기 시작하였다.
인권(Human Right)이란 말은 2차대전 이후에서야 인류가 일상적으로 사용하게된 개념이다. 오늘날 같은 형태로 인권이 법적으로 보장되기 시작한 것은 18세기 근대시민혁명을 거치면서 였다. 그 이전에는 소수의 특권만이 인정되던 시대에 불과했던 것이다. 특권의 시대가 끝나고 인권이 잉태되고 성장하기까지의 과정에는 인간으로 대접받지 못한 사람들이 특권을 몰아내고 인간의 존엄성과 권리를 보장받기 위한 도전과 시련이 있었다.
인권의 역사는 인간의 존엄성을 회복하고자 인간으로서 대접받지 못했던 인류의 구성원들이 동등한 권리의 주체로서의 승인을 요구하는 과정이자 이러한 권리를 보장받기 위한 사회적 조건을 마련하려는 투쟁의 역사였다.
인간은 그 신분이 무엇이든 간에 존엄성을 가진 존재라는 관념도 근대이후에서야 등장한 것이고, 인간의 존엄성이 무엇을 의미하는가도 역사적 사회적 조건에 따라 달리 규정될 수 밖에 없는 것이다. 하지만 인간이 자유롭고 평등하게 자신의 정체

자료출처 : http://www.ALLReport.co.kr/search/Detail.asp?xid=a&kid=b&pk=11013513&sid=tjr6155&key=

[문서정보]

문서분량 : 9 Page
파일종류 : HWP 파일
자료제목 : 장애인의 인권 현황과 실태 및 장애인운동
파일이름 : 장애인의 인권 현황과 실태 및 장애인운동.hwp
키워드 : 장애인,인권,과,장애인운동,장애인의,현황과,실태,및
자료No(pk) : 11013513

Add a Comment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