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가 많아, 검색 시간이 조금 걸립니다.
검색 후 잠시만 기다려주세요.

[A+report] 자연과학 : 자연과학 자료등록 지구과학 자료등록 플룸 판구조론에 대해서 DownLoad

[자연과학][지구과학] 플룸 판구조론에 대해서.hwp자연과학 자료문서.zip

자연과학 : 자연과학 자료등록 지구과학 자료등록 플룸 판구조론에 대해서

[자연과학][지구과학] 플룸 판구조론에 대해서

[지구과학] 플룸 판구조론에 대해서

판구조론이란 지각판의 움직임과 관련하여 지각운동을 설명하려는 이론이다. 이에 의하면, 지구는 10여 개의 지각판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이들이 맨틀의 약권에 실려 마치 콘베어벨트에 실린 판대기 모양으로 일정 방향으로 움직이면서 어떤 곳에서는 지각판들이 서로 만나 충돌하고 또 어떤 곳에서는 각기 다른 방향으로 갈라져 이동하면서 지각을 변형시키고 있다. 이러한 판구조론의 토대가 되는 지각판의 움직임에 관한 이론은 1922년 독일의 기상학자 겸 지구물리학자인 베게너에 의해 처음 주장되었다. 그는 아프리카 서안과 남아메리카의 동안의 모습이 둘을 하나로 갈라놓은 것처럼 일치하는 것에 착안하여 하여 대륙이 갈라져 이동하였다는 대륙이동설을 주장하였다. 베게너에 의하면, 지구는 고생대 말엽에 이르기까지 판게아라 불리는 하나의 대륙 즉, 초대륙이었으며 이것이 고생대 말엽인 페름기 무렵부터 테티스 해를 사이에 두고 북쪽의 로라시아 대륙과 남쪽의 곤드와나 대륙으로 분리되었다. 이후, 또다시 로라시아 대륙과 곤드와나 대륙은 각기 분리되는 지각운동을 겪었는데 베게너에게 대륙이동에 관한 생각의 단초를 제공하였던 아프리카 대륙과 남아메리카 대륙은 중생대 쥬라기 말엽이래 분리되었다. 베게너 이후, 지질 및 고생물에 관한 보다 정밀한 조사에 의해 밝혀진 바에 의하면 아프리카 대륙과 남아메리카 대륙은 해안선이 일치하는 것 이외에 동일한 지질구조와 지층을 지니고 있으며 특정 생물의 분포가 일치한다고 한다. 또한 곤드와나 대륙의 존재를 시사하는 것으로 페름-석탄기 동안 생겨난 빙하퇴적층이 곤드와나 대륙에서 분리된 것으로 여겨지는 대륙들인 남아메리카, 아프리카, 인디아 반도, 오스트레일리아 및 남극대륙에서 발견되고 있다. 이 모든 것은 베게너의 이론을 입증하는 것인데, 이와 같은 대륙의 분리이동에 관한 많은 설명과 연구들은 모두가 베게너에 의해서 주장된 것은 아니며, 그의 주장에 동조하는 많은 학자들에 의하여 후일 보완되고 발전되면서 정립된 것이다. 오늘날 우리는 대륙이 이동한다는 것을 믿고 있지만 처음부터 베게너의 이론이 학계에 수용된 것은 아니었다. 오히려 그의 이론이 발표되었던 당시에는 터무니없는 것으로 심한 반박을 받았다. 그 여러 가지 이유들이 있었는데 특히 거대한 대륙이 움직인다면 엄청난 에너지가 필요한데 그 에너지원이 어디서 오며 그것이 어떻게 작용하여 대륙을 움직이는 지를 당시로서는 과학적으로 입증키 어려웠기 때문이다. 이러한 이유 등으로 베게너의 대륙이동설은 한동안 학계의 폭넓은 지지를 받지 못하였다. 그러나 1960년대이래 지구탐사 기술이 혁신적으로 발전됨에 따라 그간 잘 알지 못하였던 심해의 해저지형 및 지질, 고지자기 등에 관한 많은 학술연구들이 이루어지면서 대륙이 움직인다는 사실을 입증하는 증거들이 속속 밝혀지게 되었다. 특히 해저지각에서의 대칭적인 고지자기 반전 현상, 그리고 이에 기초하여 주장된 해저확장설, 변환단층의 존재 등은 대륙이 움직인다는 것을 보다 분명하게 증거 할 수 있게 되었다. 이에 따라, 한동안 잠자던 대륙이동에 관한 이론은 부활되었고, 이에 관한 학술 연구 내용들이 판구조론의 이론적 틀 속에서 널리 알려지게 되었다. 오늘날 대륙이동을 포함한 판구조론의 이론은 점차 가설으로부터 정설화되는 단계에 있다. 크고 작은 지각운동은 물론이고 큰 규모의 지형이 생성되고 변화되는 과정을 설명할 때 그 기초로서 이 판구조론에 입각한 지각운동을 제시하는 경우가 많다. 예를 들어, 지구적인 규모에서 파악되는 신기조산대의 생성에서부터 이 보다 작은 규모의 지형인 한반도 및 동해의 생성에 이르기까지 판구조론에 입각하여 해석하는 것이 오늘의 경향이다.
위 그림은 세계의 주요 지판을 나타낸 것이다. 지판의 경계는 그림에서 보는 바와 같이 해령, 해구 및 변환 단층의 세가지이다. 해령은 두개의 판이 분리되는 경계로서 맨틀에서 생성된 현무암질 마그마가 상승 분출하여 새로운 해양 지각을 생성시키는 부분이다. 해구는 하나의 지판이 다른 지판 아래로 침강하여 맨틀 속으로 들어가는 수렴 경계로서, 이곳

자료출처 : https://www.ALLReport.co.kr/search/Detail.asp?xid=a&kid=b&pk=11077386&sid=tjr6155&key=%C0%DA%BF%AC%B0%FA%C7%D0

[문서정보]

문서분량 : 5 Page
파일종류 : HWP 파일
자료제목 : 자연과학 : 자연과학 자료등록 지구과학 자료등록 플룸 판구조론에 대해서
파일이름 : [자연과학][지구과학] 플룸 판구조론에 대해서.hwp
키워드 : 자연과학,지구과학,플룸,판구조론에,대해서,자연과학,:,자료등록
자료No(pk) : 11077386

Add a Comment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